전국녹색가게운동협의회
 
녹색소비뉴스
자료실
서울(7) : [강북 번동] [광진 중곡] [양천 1호점/ 2호점] [은평] [중랑 망우/ 면목본동]
경기(6) : [과천] [구리] [부천 원미] [안양] [여주] [용인 수지]
강원(1) : [원주]
충청(2) : [대전 월평] [서산]
영남(3) : [부산 동원/사상] [포항 창포]

 
녹색소비뉴스
대안적이고 친환경적 생활실천을 위한 뉴스모음입니다.
(관련없는 내용은 사전안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양해 바랍니다.)

Category :
 로그인  회원가입
사무국  2018-09-18 00:25:14, 조회 : 80

1회용 플라스틱 안쓰기 실천 운동 돌입

박원순 시장은 26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1회용 플라스틱으로부터 자유로운 도시, 서울'의 목표를 세운뒤 시민실천운동 시작을 알리는 발대식을 갖고 컵·빨대·비닐봉투 등 '5대 1회용 플라스틱 안 쓰기 시민실천운동'에 들어갔다. 5대 1회용 플라스틱이란 컵·빨대·비닐봉투·배달용품·세탁비닐이다.

이 날 발대식에는 박원순 시장, 시민단체, 시민 등 200여 명이 참여했다.

이날 박시장은 "잠깐의 편리함을 위해 무심코 쓰고 버리는 1회용 플라스틱 사용을 줄여 환경보호의 일상화를 세우자"고 역설했다.

이자리에서 여성환경연대 등 환경시민단체들은 소비자와 사업자의 생활문화 변화를 이끌어내기 위한 실천다짐인 '1회용 플라스틱 줄이기 시민실천운동 공동선언문'을 발표하고 1회용 플라스틱 줄이기 5대 시민 실천과제를 채택했다.

먼저 '1회용 컵 사용안하기'이다. 여성환경연대와 새활용플라자시민기획단, 서울환경운동연합은 명동·홍대입구 등 시민밀집 지역을 대상으로 1회용컵 제공하지 않고 사용지 않기, 머그컵 먼저 제공하고 먼저 요구하기, 개인텀블러 가지고 다니기 등 실천에 들어갔다.

또 이들 시민단체는 1회용 빨대 사용안하기 운동도 전개했다. 1회용 플라스틱 빨래 제공하지 않고 사용하지 않기, 스테인리스 등 다회용 빨때 비치, 다회용 개인빨대 가지고 다니기 캠페인을 벌였다.

이어 서울시 새마을부녀회, 전국녹색가게운동협의회는 전통시장, 유통매장에서 장바구니 가지고 다니기, 속비닐 및 비닐봉투 줄이기 등 1회용 비닐봉투 사용안하기를 전통시장과 유통매장에서 전개했다.

또한 녹색미래, 자원순환경제사회연구소는 한강시민공원과 배달업체, 가정 등지에서 공원등 야외에서는 종이용기 사용하기, 음식의 가정 배달시 수저·젓가락 등 1회용품 요구안하기를 권장했다.

한국소비자연합과 자원순환사회연대는 시민다중이용시설과 세탁업 중앙회 등을 대상으로 세탁비닐 적게 사용하기, 다회용 커버 사용 등을 주문하는 환경운동을 벌였다.

서울시와 환경단체 조사에 따르면 사람들은 연간 1회용 컵 257억개, 빨대 100억개, 비닐봉투 211억 개, 세탁비닐 4억장 이상이 소비하고 있다.

황보연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생활의 편리성과 배달문화 등으로 1회용 플라스틱 사용량이 증가하고 있다. 미세플라스틱이 건강까지 위협하고 있다"며 "1회용 플라스틱 줄이기에 시민들 모두가 참여하고 실천해 줄 것"을 당부했다.

dikim@fnnews.com 김두일 기자


* 기사원문 : 서울시-환경단체들, '1회용 플라스틱 안쓰기' 실천 운동 돌입
http://www.fnnews.com/news/201808261211215188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
 
녹색가게소개   |   이용안내   |   개설과운영   |   활동소식   |   정보나눔   |   게시판   |   기증/후원   |   되살림   |   추천사이트   |   사이트맵
  (우:04031) 서울시 마포구 잔다리로 68(서교동 376-11) 한국YMCA전국연맹 3층 전국녹색가게운동협의회 (약도)
전화: 02-393-5828   전송: 02-393-5829   전자우편:greenshop3235828@gmail.com
이 사이트의 모든 자료를 출처를 밝힌 후 쓰실 수 있습니다.
No CopyRight, Just CopyLeft!